안용복기념관 ADMIRAL AN YONG-BOK

5구역

  • 안용복기념관 > 전시안내 > 상설전 > 5구역

5구역. 일본의 불법적인 독도침탈

5구역. 일본의 불법적인 독도침탈

일본은 독도를 조선의 영토로 인정했지만, 군사적·경제적으로 활용가치가 컸던 독도를 침탈하기 위하여 불법적인 영토편입을 강행하였다일본 메이지 정부는 조선을 침략하기 위하여 1869년 외무성으로 하여금 조선을 은밀히 정탐하도록 지시하였다. 조선을 정탐한 일본 외무성 관리 3명은 ‘조선국교제시말내탐서’라는 이름의 보고서를 제출하였다. 이 보고서에는 ‘독도와 울릉도가 조선에 속하게 된 사정’이 기록되어 있다. 이는 일본 스스로가 독도를 조선의 영토로 인정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자료이다.1904년 러·일 전쟁 이후 일본은 독도의 군사적 가치를 알아차리고 불법 편입을 준비하였다. 이듬해인 1905년 독도를 무주지(無主地)라 주장하며 ‘시마네현 고시 40호’를 통해 독도를 불법적으로 편입시켰다. 이 고시는 중앙정부가 아닌 지방정부에 의해 작성된 것이며, 공식적인 관보나 언론매체에 소개하지 않은 회람(回覽) 형태의 문서에 불과했다. 또한 영토편입에 대한 사실을 대한제국에 공식적으로 통보하지도 않았다. 현재 이 고시문은 열람이 불가능하며 과거 화재로 소실되었다는 주장이 제기되는 그 소재가 불분명한 상황이다."

일본은 독도를 조선의 영토로 인정했지만, 군사적·경제적으로 활용가치가 컸던 독도를 침탈하기 위하여 불법적인 영토편입을 강행하였다.

일본 메이지 정부는 조선을 침략하기 위하여 1869년 외무성으로 하여금 조선을 은밀히 정탐하도록 지시하였다. 조선을 정탐한 일본 외무성 관리 3명은 ‘조선국교제시말내탐서’라는 이름의 보고서를 제출하였다. 이 보고서에는 ‘독도와 울릉도가 조선에 속하게 된 사정’이 기록되어 있다. 이는 일본 스스로가 독도를 조선의 영토로 인정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자료이다.

1904년 러·일 전쟁 이후 일본은 독도의 군사적 가치를 알아차리고 불법 편입을 준비하였다. 이듬해인 1905년 독도를 무주지(無主地)라 주장하며 ‘시마네현 고시 40호’를 통해 독도를 불법적으로 편입시켰다. 이 고시는 중앙정부가 아닌 지방정부에 의해 작성된 것이며, 공식적인 관보나 언론매체에 소개하지 않은 회람(回覽) 형태의 문서에 불과했다. 또한 영토편입에 대한 사실을 대한제국에 공식적으로 통보하지도 않았다. 현재 이 고시문은 열람이 불가능하며 과거 화재로 소실되었다는 주장이 제기되는 그 소재가 불분명한 상황이다.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