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장자료 COLLECTION DATABASE

전체

  • 소장자료 > 소장품 검색 > 전체
  • 유물명 : Carte Des Indes et de la Chine & Iles de Sumatra J
  • 국적 :
  • 시대 : 1730년대
  • 규격 : 65×66.3
  • 분류 : 지도
상세설명
Carte des Indes de la Chine & des Iles de Sumatra Java & cHenri Abraham Ch?telain1732년 프랑스이 지도는 프랑스의 왕실지리학자이던 기욤드릴이 제작한 ‘인도와 중국지도’를 샤를랭이 편집하여 제작한 것이다.이 지도에서는 타타르공화국(Tartarie orient) 탕쿠트 왕족(ROYARUME DE TANGUT) 대몽골(GRAND MOGOL) 인도(INDES) 타이왕조(SIAM) 자바(ISLE DE JAVA) 보르네오(ISLE DE BORNEO) 필리핀(ISLE PHILIPPINES) 일본(ISLE DU JAPON) 등 당시 국가의 형태를 이루고 있던 대부분의 민족들이 포함되어있다. 이 중에서 인 도ㆍ중국ㆍ수마트라 ㆍ자바에 대한 설명을 좌측 하단에 부기하여 보다 많은 정보를 제공하고자 하였다.조선은 지도상의 우측 상단에 위치하고 있으며 ‘조선왕국(R. De Coree)’으로 표기되어 있다. 조선의 해안선은 실제에 비해 개략적으로 표현되었지만 제주도를 포함 한 주요 지명 및 자연환경에 대하여 상세하게 기록되어 있다. 그리고 각 지역의 명칭은 당시 제작된 대부분의 서양지도와 마찬가지로 중국식 발음으로 표기되었다. 조선의 동쪽 바다는 ‘Mer Orientale ou Mer de Coree(동양해 또는 한국해)’로 병기하고 있다. 16세기까지 서양의 지도학자들은 조선의 동쪽 바다를 중국해 또는 동 양해로 표기하였다. 17세기에 들어서면서 카시니의 영향을 받은 기욤 드릴이 ‘동양해(Mer Orientale)' 와 '조선해(Mer de Coree)' 를 동일한 바다로 여겨 명칭을 병기하 였으며 조선해 표기가 본격적으로 등장하였다. 이는 샤를랭을 비롯한 다른 지도 제작자들에게도 영향을 끼쳐 조선의 동쪽 바다를 조선의 영해로 인식시키는 계기가